상단여백
HOME 뉴스 경제
농·특산물 전시판매장 ‘뚱딴지 장터’ 오픈

양평군은 지난 6일 강상면 송학3리 학곡마을(뚱단지마을) 농·특산물 전시판매장을 리모델링해 오픈했다.

이 사업은 농촌진흥청의 농·특산물 전시판매 문화공간조성시범사업으로, 120㎡(36평)규모의 기존 전시판매장을 확장해 ‘뚱딴지 장터’로 리모델링했다.

‘뚱딴지 장터’는 양평에서 생산된 원료로 가공한 우수 농·특산품 전시는 물론 들기름·참기름 가공 체험 후 가공제품을 포장할 수 있다. 또 각종 차를 마시며 쉴 수 있는 휴게공간도 조성했다.

주요 전시품은 마을주민들과 법인이 생산한 가공제품(뚱딴지장아찌, 뚱딴지침출차, 참기름, 들기름, 기타가공품 등)과 벌꿀, 표고버섯 등이다.

박우영 농업기술센터 소장은 “양평군의 농·특산품 전시·판매를 통해 체험마을과 농업소득증대에 활력을 불어넣게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성영숙 기자  sys@ypsori.com

<저작권자 © 양평시민의소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성영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