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2018 지방선거 군수
자유한국당 군수 후보들 연이은 출마 선언,민주당 조용한 속내는?

6‧13 지방선거 자유한국당 군수 후보들이 연이은 출마 기자회견을 하고 있는데 반해 더불어민주당 후보들은 침묵을 지키고 있다. 정계에서는 박현일‧송요찬 의원이 군수 후보에서 군의원이나 도의원 후보로 내려앉았다는 소문을 정설로 받아들이고 있다.

자유한국당 강병국‧송만기‧전진선‧한명현 등 4명의 후보들이 연이은 출마 기자회견을 열고 있다. 박명숙‧윤광신 의원이 도의원 출마로 정리되면서 경선은 4파전으로 압축됐다. 강병국씨는 지난달 5일 당내 처음으로 기자회견을 열었고, 지난달 13일 자유한국당에 입당한 전진선씨는 6일, 송만기 의원은 7일 각각 기자회견을 열었다. 한명현씨는 12~13일 중 기자회견을 가질 예정이다.

전진선씨(사진 왼쪽)와 송만기 의원이 군수 출마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자유한국당과 지역 정가는 한국당 경선을 2강1중1약으로 평가하는 분위기다. 자유한국당은 1차 공천위원회 심사를 통과한 후보들을 당원과 일반 여론조사를 각각 50% 반영해 경선을 결정짓는다. 이 방법대로라면 공직 사퇴 후 당원모집과 체육회 활동으로 인지도를 높인 한명현씨가 유리하다. 하지만 강병국씨도 만만찮다. 2007년 지방선거에서 군수후보로 이름을 알렸고, 젊은층과 노년층에 골고루 지지를 받는 것으로 평가된다. 특히 동부출신인 강씨에 대한 동부지역의 지지가 거세다. 비교적 늦게 합류한 전진선씨의 기세도 무섭다. 일각에서는 전씨의 전략공천설도 나오고 있고, 양평토박이당 상당수가 합류했다는 소문도 들린다.

이에 반해 민주당은 침묵중이다. 지난달 말 지역위원장직을 사퇴하고 지방선거에 뛰어든 정동균씨로 인해 일찌감치 출마선언을 한 박현일‧송요찬 군의원과 박장수씨는 입에 재갈을 문 형국이다. 정가에서는 두 현직 의원이 군수출마를 포기하고 도의원이나 군의원 쪽으로 방향을 선회할 것이란 예측이 크다.

바른미래당 김덕수 위원장은 출마선언에 이어 출판기념회를 갖는 등 광폭행보를 이어가고 있고, 김승남 도의원도 조만간 출마선언을 할 예정이다. 김덕수씨 측은 당원 여론조사와 일반 여론조사에서 전혀 밀릴게 없다며 경선에 큰 자신감을 보이고 있다. 본지가 지난달 실시한 여론조사에서도 김위원장이 김 의원에 앞선 결과가 나오기도 했다. 

황영철 기자  hpd@ypsori.com

<저작권자 © 양평시민의소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영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2
전체보기
  • 양평사람 2018-04-05 17:29:28

    송만기 군수후보님 정말 대단합니다. 무슨 공약이 이렇게 멋진지 놀라움 그 자체입니다. 한국당 후보들 네명중 가장 돋보입니다. 세명 후보들은 그게 그거인데 양평군청을 관광호텔과 그 앞을 카페촌으로 만들고 강변을 예술인들이 함게하는 몽마르트 언덕같은 낭만의거리를 만든다는 공약은 대박입니다. 군민회관을 주상복합으로 천석규모 공연장에 체육관에 등등등 최고급 아파트까지 놀라움 그 자체로 적극지지합니다   삭제

    • 군민 2018-04-01 08:52:36

      개인적인 생각으로 강병국씨 유력해보이는데요..
      다른후보님들도 분발하셔야 할 듯   삭제

      • 양평군수 2018-03-22 11:52:32

        김 승 남 화이팅 ~   삭제

        • 아~옛날이여 2018-03-19 09:00:14

          자한당공천이면 다된거라생각한다
          바른미래가 추격하며 자한당표
          잠식하고있으니 아~옛날이여...
          어부지리로 민주당이 틈새공약하면
          양평의 미래가 밝아올수있겠네   삭제

          • 군수 2018-03-14 00:58:56

            강병국님 화이팅!   삭제

            • 군수 2018-03-13 17:00:32

              도의원 박현일씨는 당선가능성이 있어 보이네요..
              만일 나선거구에 이학표씨와 송요찬씨가 단일화 한다면 가능성 있습니다.
              지난 선거를 보면 이학표씨가 무소속임에도 불구하고 엄청난 선전을 했습니다. 나선거구 노령층이 많은 보수표밭에서 근소차로 낙선했죠. 이번에는 이학표씨 당선가능성이 있어 보입니다. 단. 단일회가 이루어져야해요.

              제발 한나라당 보고 찍어주는 어리석음 보다는 인간보고 투표합시다.
              양평이 뒤쳐지는 이유입니다. 제발 혁신적으로 투표하시다. 내자식들 양평으로 돌아오게 하고 양평사람들 떠나지 않게 합시다.   삭제

              • 군민한국 2018-03-13 12:05:24

                송만기 후보의 출마기자회견문을 보고 그분을 강력히 지지키로 했습니다. 역대 이렇게 양평을 발전시킬만한 공약과 인물을 본적이 없습니다. 가장 강력한 카리스마와 잘 정돈된 그분의글을 보면 양평에도 하이클래스 군수가 나와야 된다고 봅니다. 여기에서는 왜 1약이라고 했는지 이해가 안됩니다. 정당성과 당성 당의기여도로 봐서 송만기후보가 분명히 환국당 전략공천을 받을것이라고 확신합니다. 중요한 것은 네명 모두를 비교해보면 되지않을까요?.   삭제

                • 양평인 2018-03-12 08:15:23

                  왜 권향숙이 640만불 노물은 수사를 안하는거야
                  북한에 지들 마음대로 퍼주어 핵무기나 만들어 놓게 만든 좌파 이런놈들을 심판해야돼요   삭제

                  • 착각하지마라 2018-03-10 21:42:55

                    군수는 아무나하나요
                    그동안 군수가 한일이없고
                    장기집권만했으니 이토록 난립하는게
                    아닌가요 창피한줄알라
                    자한당이면 군수도군의원이되는줄
                    착각하고있다   삭제

                    • 끼리끼리 2018-03-10 18:57:15

                      자한당은 대통령들이 도둑질 했고
                      민주당은 줄줄이 성폭행에 미투에 휘말리는 아주
                      치졸한 정치인들이다.
                      창피하다.
                      양평에서 깨끗한 군수후보를 선출하자.   삭제

                      12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전체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