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이동희씨, 대한민국 농촌재능나눔 대상서 대통령상 수상양평군 단체분야 농림축산식품부 장관상

농림축산식품부가 주최·주관하는 ‘제4회 대한민국 농촌재능나눔 대상’에서 이동희씨가 대통령상을 수상했다. 양평군 또한 단체분야 장관상을 받았다.

지난 4일 열린 제4회 대한민국 농촌재능나눔 대상 시상식에서 대통령상을 받은 이동희(오른쪽에서 세 번째)씨와 양평군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농림축산식품부는 매년 농촌재능나눔 활동을 통해 농촌공동체활성화에 기여한 개인, 단체, 지자체 등 유공자를 발굴․포상하고 있다. 실적검증 및 조직위원회에서 수상자를 선정한다.

지난 4일 서울 더케이 호텔에서 열린 시상식에서 지평면 이동희씨는 개인분야에서 대통령상을 수상했다. 이 수상자는 지난 30년간 농촌재능나눔 활동을 한 시간만 5546시간, 적십자 단체 소속 봉사활동은 1만 시간 이상 진행해 농촌지역 삶의 질 향상에 이바지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단체분야에서 농림축산식품부 장관상을 수상한 양평군은 2015년 시작한 ‘달리는 행복돌봄 이웃들’ 사업을 통해 매주 23개의 민관기관·단체 및 개인봉사자와 함께 산촌·오지마을을 찾아가 지역주민을 위한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달리는 행복돌봄 이웃들 사업은 농촌재능나눔사업 공모에 5년 연속 선정된 바 있고, 2016년과 2018년 농촌재능나눔사업 평가에서 우수지자체로 선정되는 등 우수한 민관협력 사업으로 평가받고 있다.

이종승 문화복지국장은 “농촌지역 한계극복을 위한 노력으로 찾아가는 복지․보건 서비스를 실천하는 개인봉사자 및 유관기관과 단체에 감사하다”며 “2020년 역시 군민이 체감하는 맞춤형 복지 서비스 제공에 최선을 다해달라”고 말했다.

황영철 기자  hpd@ypsori.com

<저작권자 © 양평시민의소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영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