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
전승희 의원 “인력 과다 및 임의적 조직 운영 문제”경기도 평생교육진흥원 행정사무감사

전승희 경기도의원(더민주, 비례)은 지난 11일 경기도 여성가족평생교육위원회에서 열린 ‘2019년 평생교육진흥원 행정사무감사’에서 부적절한 인력 현황과 민주시민교육지원센터 운영에 대한 문제점을 지적했다.

전 의원은 “평생교육진흥원은 공기관 대행 사업이 대다수로 자체사업이 매우 저조하다”며 “그럼에도 인력은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고, 근로자 수 대비 업무의 과다 중복, 프로그램 수 저조 등을 보아 업무분량 대비 근로자수가 적절한가에 대한 의문이 든다”고 지적했다.

전 의원은 이어서 “민주시민교육지원센터는 2019년 10월 1일 조례개정 이전 임의적으로 만들어진 것이라 행정절차에 맞지 않다”며 “조례에 근거 없이 임의적인 조직을 만들고 인건비를 지급하는 등 예산을 집행한 것은 명백한 잘못”이라고 질타했다.

아울러 전 의원은 “평생교육진흥원의 조직 규모에 맞는 적절한 운영을 위하여 인력구조에 대한 위탁 직영 사업 등에 대한 분석이 필요하며, 조례 개정에 대한 내용을 면밀하게 파악하여 민주시민교육지원센터에 대한 행정적인 오류가 발생하지 않도록 내실 있는 운영을 도모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황영철 기자  hpd@ypsori.com

<저작권자 © 양평시민의소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영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