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공연·전시·강연
가족과 함께 예술문화 나들이… ‘제3회 양평예술제’

어느덧 등줄기를 훅훅 볶는 찜통더위가 가셨다. 이제 더위를 내쫓는 물놀이는 떠나보내고, 가을 실바람을 만끽할 나들이가 필요하다. 선선한 가을 날씨 속, 예술도 만나고 다양한 체험도 즐길 수 있는 예술문화축제가 열린다.
한국예총 양평지회(이하 양평예총)는 9월 7일 물맑은양평 종합운동장에서 제3회 양평예술제를 개최한다.
올해 예술제는 공연을 비롯해 전시체험존, 무료체험존, 어린이놀이존, 아트마켓존으로 구성해 가족 모두가 즐길 수 있는 예술문화축제로 준비했다. 행사장소를 와글와글 공연장 일대에서 종합운동장으로 변경하면서, 예년에는 3일로 나눠 진행하던 축제를 이번 회차부터 토요일 하루 동안 집중해 진행한다.
하루 종일 진행되는 만큼 볼거리‧즐길거리가 더 다양해졌다. 생활 마술, LED나비부채‧미니등‧비누방울 만들기 등의 어린이 체험부스와 함께 대형 에어바운스가 설치돼 놀이공간까지 갖췄다.
성인을 위한 체험활동도 있다. 아트마켓에서는 공예 예술품을 전시‧판매하면서 성인을 대상으로 한 공예체험도 운영한다.
이번 축제는 양평예총 회원단체(문인‧미술‧국악‧연예‧음악‧사진‧연극‧영화협회)들이 작품을 선보이면서 양평예술을 알리는 자리이기도 하다. 초청 가수‧예술단체의 비눗방울‧마임‧발레 공연 등과 양평예총 회원단체들의 길놀이, 성악‧오케스트라, 합창‧무용, 타악 퍼포먼스, 노래, 뮤지컬 갈라쇼, 사진‧시화 전시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이 밤까지 진행되면서 토요일 하루를 공연과 체험으로 가득 채울 수 있다. 
허인숙 양평예총 회장은 “양평 예술문화인들과 군민들이 함께 즐기는 것이 양평예술제의 가장 큰 목적”이라며 “가족 모두가 참여할 수 있으니 많이 참여해 주셨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양평예술제 체험부스는 오후 2시~6시 운영되며, 주간공연은 오후 2시 30분~6시, 야간공연은 오후 6시 40분~10시 30분 진행된다. 입장료는 무료다.
문의: 한국예총 양평지회 사무국(☎ 774-7037)

석진주 기자  sukjj@ypsori.com

<저작권자 © 양평시민의소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석진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