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민선7기 5급 이상 여성공무원 소폭 증가전국평균 15.6%에는 못 미쳐

양평군의 5급 이상 관리직 여성공무원은 6월말 현재 7명으로, 지난해 말보다 2명 증가했다. 이는 전체 관리직 중 13.7%로, 지난해(10.2%)보다 소폭 증가했지만 전국 평균(15.6%)에는 못 미치는 수준이다.

행정안전부의 ‘지방자치단체 여성공무원’ 현황에 따르면 전체 공무원 중 여성공무원의 비율은 2016년 34.9%, 2017년 36.4%, 2018년 37.9%로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다. 반면 같은 기간 5급 이상 여성공무원의 비율은 2016년 12.6%, 2017년 13.9%, 2018년 15.6%로 여성공무원 증가폭의 절반에도 못 미치는 수준으로 나타났다.

양평군의 상황은 이보다 더 열악하다. 지난해 말 기준 여성공무원의 수는 309명으로, 전체 공무원(834.5명)의 37.9%인 반면 5급 이상 여성공무원은 10.2%인 5명이었다. 6월 현재 여성공무원의 수는 329명(39.1%)으로 증가했고, 5급 이상 여성공무원 비율도 13.7%(7명)로 증가했지만 여전히 지난해 말 기준 전국 평균(15.6%)이나 경기도 평균(14.4%)에도 못 미치는 수준이다.

정부는 실질적인 양성평등을 구현하기 위해 여성공무원임용목표제를 도입해 5급 이상 여성공무원 비율을 높일 수 있도록 시도별 목표를 설정해 관리하도록 하고 있다. 경기도가 목표한 5급 이상 여성공무원 비율은 2018년 13.4%, 2019년 15.1%이다.

양평군 관계자는 “5급 이상 여성공무원 비율을 경기도 목표까지 올리기 위해 노력하고 있지만 한 번에는 어렵다”며 “관심을 갖고 단계적으로 높이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 여성공무원은 “민선7기 들어 5급 여성공무원이 2명 늘어나는 등 긍정적인 변화가 있다”며 “향후 2~3년 안에 5급 이상 승진 기회가 많고, 근속년수와 업무능력이 뛰어난 여성공무원들이 많은 만큼 여성공무원들의 기대감이 커지고 있다”고 말했다.

성영숙 기자  sys@ypsori.com

<저작권자 © 양평시민의소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성영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2
전체보기
  • 맞소 2019-07-15 16:07:05

    일보다는 개인위주사고가 많죠.   삭제

    • 일중심 2019-07-12 12:27:43

      여성만 승진안되다 하지말고 일중심으로 해야 한다, 일은 할 줄 모르면서 여성이라는 성별땜시 승진이 안되니 되니 하는 건 궤변이다,
      여성이던 남성이던 능력있고 실력있는 힘든일 하는 사람을 승진시키는게 맞다
      이런 기사는 쓰지마라   삭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