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일찍 찾아온 폭염, 온열질환 주의하세요~

이달 들어 전국적으로 폭염특보가 확대되는 등 무더위가 예년보다 일찍 시작됨에 따라 온열질환에 대한 각별한 주의가 요구된다.

온열질환은 열로 인해 발생하는 급성질환으로 뜨거운 환경에 장시간 노출 시 두통, 어지러움, 근육경련, 피로감, 의식저하 등의 증상을 보이고 방치 시에는 생명이 위태로울 수 있는 질병이다. 열탈진(일사병)과 열사병이 대표적이다.

질병관리본부는 전국 500여개 응급실을 통해 ‘온열질환 응급실 감시체계’를 운영 중인데, 지난 5월 20일~6월 30일 190명의 온열질환자가 신고 됐다.

현재까지 신고된 온열질환자의 특성을 살펴보면, 발생장소는 운동장‧공원이 46명(24.2%)으로 가장 많았고, 공사장 등 실외작업장 45명(23.7%), 논‧밭 27명(14.2%) 순이었다.

발생시간은 오후 3시가 38명(20.0%)으로 가장 많았고, 남자(135명)가 여자(55명)보다 많았다.

연령별로는 50대가 32명(16.8%)으로 가장 많았고, 40대 31명(16.3%), 20대 26명(13.7%) 순이었으며, 65세 이상 고령층은 39명(20.5%)이었다.

질환 별로는 열탈진이 115명(60.5%)이 가장 많았고, 열사병 36명(18.9%), 열실신 19명(10.0%), 열경련 18명(9.5%) 순이었다.

온열질환을 예방하기 위해서는 건강수칙을 지키는 것이 중요하다.

구체적으로는 ▲갈증을 느끼지 않아도 규칙적으로 물 마시기(운동할 경우는 매시간 2~4잔 정도 섭취) ▲땀을 많이 흘렸을 때는 염분과 미네랄 보충하기 ▲헐렁하고 가벼운 옷 입기 ▲햇볕 차단하기(챙이 넓은 모자와 선글라스 착용, 자외선 차단제 사용) ▲이상증상을 느낄 경우 그늘에서 즉시 휴식하기 ▲주‧정차된 차에 어린이나 동물 혼자 두지 않기(창문을 일부 열어두더라도 차안의 온도 급격히 상승) 등을 지켜야 건강하게 여름을 날 수 있다.

성영숙 기자  sys@ypsori.com

<저작권자 © 양평시민의소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성영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