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
용문다목적청사 개청식… ‘새로운 천년 용문의 시작’

용문다목적청사가 지난 24일 개청식을 가졌다. 정동균 군수를 비롯해 송요찬 군의회 부의장, 강상길 경찰서장, 조경현 소방서장, 군내 기관‧단체장, 주민 등 500여명이 참석해 청사 개청을 축하했다.

개청식은 동부권 거점도시로의 새로운 출발은 알리는 트롯페라, 주민자치센터 공연 등 식전 행사를 시작으로 조한덕 추진위원장의 경과보고, 윤건진 용문면장 기념사, 정동균 군수를 포함한 내빈 축사, 기념식수, 제막식, 청사관람 순으로 진행했다.

용문다목적청사는 기존 면사무소와 다목적 복지회관의 노후와 용문면의 지속적 인구증가에 따른 행정‧복지 수요 충족을 위해 추진됐다. 용문면 다문리 2번지 외 7필지에 2015년 11월착공해 지하1층 지상3층 1만4693㎡ 부지면적의 다목적 청사를 개청했다.

1층은 면사무소, 이장협의회사무실, 공동육아나눔터, 양평문화원용문분원, 소회의실로 구성했고, 2층은 주민자치센터, 노인회분회, 동부노인대학이 입주했다. 3층은 대강당, 주민자치센터 프로그램실이 설치됐다. 옥외시설로 180대의 노면주차장과 주민 휴식공간인 천년광장, 물놀이 분수대, 문화소통광장이 조성돼 용문면민의 휴식처로 자리매김 할 예정이다.

정동균 군수는 “개청식을 계기로 용문면이 더욱 발전하고 화합해 새로운 천년 용문을 시작하는 원년이 되기를 희망 한다”고 말했다.

성영숙 기자  sys@ypsori.com

<저작권자 © 양평시민의소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성영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