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양평공사
농협이 유통사업을 맡는다면

양평공사의 친환경농산물 유통 사업 해체를 요구하는 주민 대다수는 이 사업을 농협으로 이전해야 한다고 주장하고 있다. 이는 농협이 농산물을 전문으로 유통하는 기업체이기 때문이고, 농협에서 적자가 발생한다고 해도 그 책임은 농협이 져야 해 부담이 없어서다.

그렇다면 농협은 친환경농산물 유통 사업을 인수할 의사가 있을까? 지난해 정동균 군수와 이 문제를 협의한 것으로 알려진 여원구 양서농협조합장에게 직접 의사를 물었다. 

처음부터 농협이 유통 사업을 맡았으면 좋았을 텐데

“그렇다. 당시 김선교 전 군수와 합의돼 농협중앙회 결재도 맡았다. 그런데 중앙회의 실사를 하루 앞두고 갑자기 김 전 군수가 공사를 설립하겠다고 합의를 깼다. 당시 김 전 군수에게 ‘농산물 유통을 군이나 공사가 하기는 힘들다. 농협이 맡을 수밖에 없다. 공사를 설립하면 두고두고 아킬레스건이 될 것이다’고도 했지만, 김 전 군수는 고집을 꺾지 않았다”

이제라도 농협이 유통 사업을 맡아야 한다는 요구가 있다.

“농협도 친환경농산물 유통은 큰 부담이다. 하지만 양평의 친환경농업을 이대로 무너지게 둘 수도 없다. 친환경농가 또한 우리의 조합원이기도 하다. 단위 조합장들 모두 이 부분을 부정할 수는 없을 것이다.”

농협이 맡는다면 어떤 형태가 되는 것인가

“개인적인 생각이지만 군내 단위농협들이 영농법인을 설립해 공사의 사업을 인수받는 형태가 바람직해 보인다. 현재 농협중앙회와 경기도친환경급식 납품을 위한 농협 산하 법인들이 있기는 하지만 단위농협에서 맡는 게 여러 가지 면에서 적합해 보인다.”

친환경농가는 전량수매와 수매단가 문제를 우려하고 있다.

“만약 농협이 맡게 되면 현재 공사의 농산물 전량수매나 비정상적인 수매단가 보장은 힘들다. 이 사업으로 적자가 발생하면 결국 그 피해는 모두 조합원에게 돌아간다. 조합원의 불만이 당장 나올 것이 뻔한데 적자사업을 할 수는 없다. 철저한 계획에 따른 수매와 현 시장가격에 맞는 수매단가 조정은 반드시 필요하다.”

현재 공사의 여러 기반시설을 어떻게 할 생각인가

“미곡처리장과 전처리시설, 창고 등의 시설은 농협에도 필요한 시설이다. 하지만 이 시설을 농협이 일시에 매입할 수는 없다. 장기간에 걸친 상환으로 시설을 인계하는 조건이 필요하다. 단위농협의 사정상 어쩔 수 없는 점이다.”

사업 전망은 어떻게 보는가

“앞서 말했듯이 농협중앙회와 경기도, 서울시 등의 친환경급식 사업체가 있다. 기존 공사의 영업을 승계하고, 농협의 사업도 병행하면 사업전망이 나쁘지는 않다고 본다. 현재 매출보다 늘어날 가능성이 더 크다고 생각한다.”

몇 가지 조건에 합의가 되면 가능하다는 답변이다. 물론 이것은 여 조합장 개인의 생각이고, 전체 단위조합의 의사는 아니지만, 여 조합장과 크게 다른 의견을 내놓을 조합은 없을 것으로 보인다. 농협조차 외면한다면 양평의 친환경농사는 갈 길을 잃기 때문이다.

여 조합장은 그러나 현재 공사가 하듯 농산물 전량수매 보장이나 높은 수매단가는 보장할 수도, 해서도 안 된다는 입장이 명확했다.

농협의 사업 인수로는 친환경농업의 공공성을 전면적으로 보장받기 어렵다. 농협은 기업이윤추구를 목적으로 하기 때문에 친환경농업 활성화를 위한 적자감수는 기대할 수 없을 뿐더러 친환경농가 확산을 위한 별도의 노력도 기대하기 힘들다. 

 

황영철 기자  hpd@ypsori.com

<저작권자 © 양평시민의소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영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6
전체보기
  • 친환경농업인 2019-06-07 06:47:09

    택도 없는 소리!!
    농협에서 친환경농산물 유통을 하면 진작에 할것이지 ....ㅎㅎㅎ
    그날부터 양평 친환경 농업은 끝입니다.
    농협은 어차피 장사하는곳 입니다.
    양평공사 자꾸 건드리지마세요. 농업인들에게는 큰 보배같은곳 입니다.
    양평에서 내세울것은 친환경농업뿐 아무것도없읍니다.
    농협은 그냥 돈장사해서 직원들 생계유지하는곳이지 뭔 친환경 농산물 유통을 합니까? 생각없는 소리를 입으로만 하지마세요.   삭제

    • 친환경농업인 2019-06-03 17:38:45

      이제와서 농협이 친환경농산물을 유통한다??? 2004년 당시 김군수가 게약을파기한건가요? 농협에서 친환경농산물 유통은 적자가 불보듯 뻔하다고 손을 뗀것은 아닌가요? 결국 농협은 수익성중심의 운영으로 결국 양평군의 친환경농산물 생명은 끝이네요~단순히 조합장 표 의식하지 말고 장기적으로 양평을 위한 길이 무엇인지 심각하게 고민해 보시지요~   삭제

      • 성공 2019-06-02 20:35:02

        능력있는 여원구조합장께 인수
        하면 성공 할 겁니다.
        능력을 인정하고 인수 하세요.
        정군수님 현명한 파단 내리셔서
        군정에만 올인하셔야 할 시기입니다   삭제

        • 지역주민 2019-05-31 16:14:34

          양평공사 그업무 중요한것입니다. 농협에서 할일이 있고 양평공사에서 할일이 있지요.농협에서친환경농산물수매하면 단가을싸겠책정하지요.그러면 친환경적으로 농축산물을 생산할수없고 농약및비료을과다살포하는 그량농업형태가 될것입니다. 친환경농업은 농약을줄이것나 유기인증제품을 농약을사용해서는 안되지요. 양평공사 직원들이 몇명입니까. 그사람들생존권도 있지요. 그러면지하철및 시내버스적자나는데 왜정부에서 지원할까요.우리양평군시내버스 엄청난적자지요. 어느버스는 다섯명태우고 운행하느적도 있고 3사람태우고 운행하는적도 있지요.인건비와유류비도 않나오지요.   삭제

          • 농민 2019-05-31 15:56:30

            조합장보다 못한 김군수 정신차리세요.   삭제

            • 양평농민 2019-05-31 12:53:48

              지방공사 해체하고, 농협이 담당하는 것이 전문성도 있고, 농민들에게 도움이 된다.
              군청에서 잘못된 행정이 군민들의 막대한 혈세만 탕진한 꼴이다.
              지방공사 만든 군수, 과장, 공무원은 법적 책임과 처벌을 받아야 한다,   삭제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