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진뉴스
‘요기 앉아서 심을래요’
사진제공= 한국사진작가협회 양평지부

지난 10일 대석2리 상촌마을에서 산적마을 다랭이논 전통모내기 체험행사가 열렸다. 어린이집 원아들이 논두렁에 앉아 벼 한 포기씩을 심었다. 장화까지 신었지만 논은 아직 낯선 세계인가 보다.

양평시민의소리  webmaster@ypsori.com

<저작권자 © 양평시민의소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양평시민의소리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