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경제
지평막걸리, 양평 내 판매 1병당 10원씩 기부

지평주조와 양평군은 지난 2일 양평지역 내에서 판매되는 지평생쌀막걸리 1병당 10원을 적립해 기부하는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정동균 군수는 “대한민국 대표 막걸리로 자리매김 하고 있는 지평막걸리를 제조하는 지평주조에서 양평군을 위해 좋은 일을 결정해주신 점에 대해 감사를 드린다”며 “지평막걸리 판매가 증대돼 저소득층에게 많은 혜택이 돌아갈 수 있도록 군에서도 홍보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기환 지평주조 대표는 “지평주조는 1925년에 지어진 옛 양조장 건물이 대한민국 근대문화유산 등록문화재 제594호로 지정될 만큼 양평에 뿌리를 내리며 성장해온 기업”이라며 “ 양평지역의 대표 기업, 대표 브랜드로 성장하면서 지역과 상생 발전하는 기업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6개월간 적립된 기부금액은 알코올 중독 회복 지원 사업, 해피카운셀링 사업, 드림스타트 아동 후원 사업 등 군에서 진행하는 사회적 취약계층을 위한 사업 기부금으로 조성할 계획이며, 협약 기간은 올해 말까지로 예정됐다.

성영숙 기자  sys@ypsori.com

<저작권자 © 양평시민의소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성영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