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
전진선 “정 군수, 바르고 공정한 군정 슬로건 잊지 말라”세미원․양평공사․체육회 정피아 인사에 일침

전진선 군의원(무소속․나선거구)이 최근 논란이 되고 있는 세미원․양평공사․체육회 등의 ‘정피아’ 인사에 대해 정동균 군수에게 정면으로 일침을 가했다.

전진선 의원이 5분 발언을 하고 있다.

전 의원은 지난달 29일 열린 제258회 양평군의회 임시회 본회의장에서 5분 발언을 통해 민선7기 군정슬로건인 ‘바르고 공정한’과 상충되는 인사를 비판했다.

전 의원은 “우리 군민이 자랑하고 아끼는 세미원의 새로운 대표이사에 정원관리와 운영의 전문가가 영입되기를 기대했고, 적자의 늪에서 허덕이며 당장 병원에 입원해야 할 상태라고 하는 양평공사에는 경영전문가를 모셔 오기를 학수고대한 군민들에게 절망감을 안겨준 인사의 부당함을 지적하고 그 분개하는 마음을 대변하고자 이 자리에 섰다”고 일갈했다.

그는 이어서 “지금까지의 잘못된 관행을 과감히 청산하고 소통행정을 통해 공정하고 합리적이며 투명한 행정을 기대했다”며 “하지만 지난해 11월 선거관련 재판을 받고 있는 피의자 신분에 있는 사람을 체육회 사무국장에 임명하고, 이천 출신 정치인을 세미원 대표이사에 임명함으로서 군민들에게 실망을 주더니 또다시 지난달 25일 일면식도 없다는 정치인을 양평공사 사장으로 선발했다”고 주장했다.

그는 또 “양평군민들은 차라리 관피아는 양평사람이고 행정이라도 알지만, 정피아는 이도저도 아니다. 왜 우리가 낸 세금으로 타 지역 출신 정치인들을 먹여 살려야 하느냐”며 “불합리하고 투명하지 못한 인사에 공분하고 있다”고도 했다.

전 의원은 끝으로 “공공기관장 전문성 강화를 위해 인사청문회 도입을 공약으로 선정하신 것을 기억하냐”며 “앞으로 있을 후속인사와 위탁시설물의 선정과정에서 오직 양평 군민만을 바라보고 당당하게 인사를 해 세간의 오해를 풀어달라”고 발언을 마쳤다. 

황영철 기자  hpd@ypsori.com

<저작권자 © 양평시민의소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영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5
전체보기
  • 나원참 2019-02-18 18:02:29

    "초록은 동색" 맞긴 맞나보다.
    "바르고 공정한"이라고 쓰고
    적폐 덩어리라 읽는다.
    어쩜, 중앙하고 그렇게 맥을 같이하나. . .
    민주주의의 병폐다.

    전진선 의원님 응원합니다.   삭제

    • 적폐청산 2019-02-15 13:57:38

      관피아 척결 진정한 적폐청산을 보여주세요(양평공사 관련 조카, 본인자녀,지인자제,
      지역농협채용비리,무기직채용공무원등) 나열한항목들은 단순히 일자리를 알아봐주는것과는 별개로 취업난이 어려운 현세대에서는 굉장히 민감한문제라고 생각듭니다
      강원랜드 채용 기사화되서 전수조사한것처럼 전직 수사경험을 바탕으로 적페청산에앞장서주세요
      그냥 임기만채우는 의원보다는 진정 군민을 위해
      힘을쓰시는 진정성을 모든 군민들이 알아볼수있게
      결과물을 보여주셨으면 좋겠습니다
      군의원 전진선을 응원합니다
      낮은곳을 바라보고 더 높은곳을 위하여~!!
      당신을 응원합니다   삭제

      • 양시소 2019-02-12 10:12:17

        기사는 금요일마다 화면에서 업데이트하고,,많은 본 뉴스는 2주 단위로 업데이트합니다...속보는 해당 사건의 추가기사가 나가면 삭제되기도 하며,,오보가 아닌 한 기사를 내리는 일은 없습니다...허위사실 유표가 지나치면 법적 대응할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편집국에서 알려드립니다   삭제

        • 살아남은자 2019-02-11 21:59:08

          양시소 최대의 고객은 누구일까요?
          그것은 다름아닌 양평군청 공무원들입니다.
          저야 뭐 심심하니까 가끔씩 들어와서 둘러봅니다만, 상당수 공무원들이
          양시소에 죽치고서 추천/반대 누르고 있습니다.

          단적인 예가, 수미마을 트랙터 사고가 가장 많이 읽은 기사였음에도
          어느 날 갑자기 사라져버리고 ㅋㅋㅋㅋ. 암튼 재밌는 찌라시임엔 분명합니다.

          공무원이나 군의원을 겉으로는 까고는 있는데,, 그 와중에 살짝살짝 쉴드도 쳐주고 때로는 기사를 내려주는 아량을 베풀고..ㅎㅎㅎㅎ 악어와 악어새의 운명이랄까?

          암튼 재밌습니다. 양시소   삭제

          • 움메! 2019-02-09 23:16:27

            시민사회와 함께 대안을 제시하며 본분을 다하겠습니다.
            2018.12.28자 양평시민의소리   삭제

            • 양평군민 2019-02-07 09:38:40

              양평시민일보는 문제의 b의원관련 알 사람은 다 아는 사실의 기사에 침묵하고 있는 이유가 뭡니까...?
              아직 정보가 없는건지 취재를 하지 않은건지.............   삭제

              • 진실2 2019-02-07 09:21:59

                양평언론들도 조용히들 있는것 보면 참 어이 없구요.
                문제에 A의원님이 7년이라는 오랜 임기내내 연해 했다는 사실이
                밝혀졌는데도 조용이 침묵만 하고 있다는것은 정말 이상합니다.
                참 거시기 합니다
                양평에 많은 사회단체도 문제입니다.
                예천군는 사회단체도 나서서 잘못에대한 지적도 엄청나게 하더만은
                양평 사회단체는꿀먹은 벙어리들인지
                양평은 죽어있는동네인가봅니다.   삭제

                • 진실 2019-02-06 16:20:30

                  의원이 갖추어야할 덕목이 있습니다.
                  청렴하고 사생활이 깨끗해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양평군이 민간인에게 위탁해 운영하고 있는 공공시설물인 미술관 카페에서 양평군의회 A 의원의 내연녀라고 주장하는 B 여인이 나타나 A 의원의 도덕성을 문제 삼는 등소란을 피워 파문이 일고 있습니다
                  이번 양평군 의원님 1분때문에 양평군의원님들 위상이
                  예천군 의원들처럼 더불어 깎이고 있습니다.
                  양평군 의회에서는 양평군민의 얼굴에 먹칠을한 A의원을
                  제명처리해 주시기 바랍니다.   삭제

                  • 옥천거사 2019-02-05 09:38:46

                    재정자립도 17프로인 가난한 군에서 공사가 왜 필요하죠?
                    솔찍히 고백하면 군수측근들 일자리 만들어주느라 설립한건데 새로 당선된 민주당군수가 적폐로 폐지할 줄 알았더니 하나도 다르지 않구나.
                    아마 인사문제 포함 앞으로 더하면 더했지 절대 나아지기는 글렀다고 단언한다.
                    어디 양평 무지랭이들은 자존심도 없냐?
                    같은 당이라고 아무 인연도 없는 타지인까지 끌어들이냐고?
                    피가 거꾸로 솟는다   삭제

                    • 옥천거사 2019-02-05 09:31:12

                      초장부터 양평인들을 무시하고 최소한의 자존심을 짓밟은 정군수는 책임질 각오를 해야 한다.
                      양평공사는 문을 닫기 바란다.
                      이대로 가다가는 어떤 결과가 올지 뻔하다.
                      피가 거꾸로 솟는다.   삭제

                      15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전체보기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