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경제
양평군쌀사랑연구회, 담근먹이용 총체벼 수확

양평군농업기술센터(소장 박우영)의 품목별 농업인연구모임인 ‘양평군쌀사랑연구회’는 벼 적정생산 및 축산농가의 경영비 절감을 위해 논 타작물 재배로 가축먹이용 총체벼를 시범・재배해 지난 1일 첫 수확했다.

농업기술센터는 사료용 벼의 경제성제고 및 쌀수급조절(논 타작물재배) 시범사업의 일환으로 지평면 일원에 총체사료용벼(영우벼)를 5월 중순 4농가 3ha에 파종했다. 지난 1일 출수 50일 만에 10a당 조사료 6톤을 생산했다.

총체사료용벼는 농촌진흥청에서 개발한 벼품종(영우벼)이다. 영양성분이 우수하고 생산량이 많은 사료용벼로써 논 대체작물 재배 시 쌀 수급안정과 공급과잉 문제를 해결하고 축산농가의 경영비 절감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보인다.

특히, 이날 수확에는 농기계임대사업소에서 자주식베일러로 수확하는 시연회를 선보여 축산농업인들이 관심과 호응을 보였다.

조병덕 농업기술과장은 “총체사료용벼 재배면적을 확대하고 축산농가 경영비 절감을 위해 종자공급 확대와 기술지도 등을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성영숙 기자  sys@ypsori.com

<저작권자 © 양평시민의소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성영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