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문화예술
‘제15회 황순원 문학제’… 세미나, 백일장, 그리기대회 등 열려다음달 7~9일 서종면 황순원문학촌 소나기마을

‘제15회 황순원문학제’가 다음달 7~9일 서종면 황순원문학촌 소나기마을에서 열린다.

‘황순원 문학제’는 황순원 선생의 문학정신을 기리고 황순원문학촌 소나기마을에 대한 관심과 문학인들의 참여를 촉진하기 위해 기획됐다. 황순원문학 세미나, 초·중·고 대상 백일장 및 그림 그리기 대회, ‘나의 첫사랑 이야기’와 ‘디카시(시와 영상)’ 공모전 시상식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으로 진행된다.

황순원학회가 주최하는 문학세미나는 다음달 7일 오후 1~4시 황순원문학관 강당에서 열린다. 올해는 첫사랑 문학마을 조성을 위한 황순원문학 학술세미나를 주제로 진행된다.

1부는 박이도 황순원기념사업회 회장의 기조강연에 이어 김종회 소나기마을 촌장의 기조발제, 정과리 연세대 교수의 <프랑스 문학에 나타난 첫사랑- 󰡔별󰡕, 󰡔어린 왕자󰡕 등> 주제발표로 진행된다.

2부는 전수용 이화여대 교수가 <영미문학에 나타난 첫사랑- 󰡔톰 소여의 모험󰡕, 󰡔위대한 개츠비󰡕, 󰡔폭풍의 언덕󰡕 등>을 주제로 발표하고, 유동환 건국대 교수가 <첫사랑 문학마을 조성을 위한 문화콘텐츠 적용방안>을 발표한다.

4시부터는 소나기마을 문학상 시상식이 진행된다.

문학제 둘째 날인 8일은 초·중·고 대상 백일장과 그림그리기 대회가 개최된다. 이 대회는 사전 참가 신청을 한 학생들만 참여할 수 있으며 백일장의 시제(詩題)와 그림 그리기의 화제(畵題)는 행사 당일 현장에서 발표한다.

백일장 대상 1편은 문화체육관광부장관상, 그림그리기 대상 1편은 경기도지사상을 수여하고, 각 부문별로 최우수·우수 각 4편과 가작 20편이 시상된다. 우수상 이상 수상자는 경희대학교를 비롯한 여러 대학의 문학 분야 입학특기자 전형에 응시할 자격이 주어진다.

마지막 날인 9일은 오전 10시부터 문학 강연 및 문화공연이 진행된다. ‘나의 첫사랑 이야기’ 공모전과 ‘디카시’ 공모전 시상식도 이날 진행된다.

문의: 황순원문학관 ☎773-2299, 소나기마을 홈페이지(www.sonagi.go.kr)

성영숙 기자  sys@ypsori.com

<저작권자 © 양평시민의소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성영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