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공연·전시·강연
‘제13회 양평뮤직썸머 페스티벌’다음달 2일까지 6회 공연

지역주민을 위한 문화공연 ‘제13회 양평뮤직썸머 페스티벌’이 7월30일~8월2일 양서면 국수교회드림터에서 개최된다.

30일 열리는 개막공연  ‘목소리의 앙상블’ 은 소프라노 오송하·이윤선, 테너 조창후, 바리톤 정원영 등이 브람스의 <왈츠에 붙인 사랑의 노래> 11곡을 노래한다. 또 오페라와 뮤지컬 대표적인 중창곡 <West side story>, <tonight> 외 4곡을 선정해 앙상블을 들려줄 예정이다.

31일 ‘나무피리 앙상블(오후 2시)’, ‘고전의 앙상블(오후 7시30분)’에 이어 8월1일 ‘건반의 앙상블(오후 2시)’, ‘ 어울림 작은마당(오후 7시30분)’ 콘서트가 열리고, 2일 ‘어울림 큰마당' 콘서트를 마지막으로 6회에 걸친 공연은 대단원의 막을 내린다.

김일현 국수교회 목사는 “13년째 이어지는 썸머뮤직 페스티벌이 이렇게 발전해올 수 있도록 도움을 주신 많은 분들에게 감사드린다”며 “올해는 특히 다양한 공연으로 준비한 만큼 많은 분들이 오셔서 즐겨주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이 행사는 양서면 국수교회와 명지대학교 문화예술대학원 교회음악학과가 주관하며 양평군이 후원한다.

 

성영숙 기자  sys@ypsori.com

<저작권자 © 양평시민의소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성영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