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
이재명 도지사 “공정함이 살아 숨 쉬는 경기도 조성” 약속

1일 공식 취임한 이재명 제35대 경기도지사는 ‘경기도민께 드리는 약속’이라는 제목의 취임사를 통해 공정한 경기도를 만들겠다고 밝혔다.

태풍 쁘라삐룬 북상에 따라 당초 2일 의정부 경기도북부청사에서 개최될 예정이었던 취임식을 전격 취소하고, 태풍 관련 비상대책 회의로 업무에 착수한 이재명 신임 도지사는 별도의 취임식 없이 서면으로 취임사를 공개했다.

이 신임 도지사는 취임사를 통해 “경기도지사는 군림하는 존재가 아니라 도민의 명령을 성실하게 수행하는 대리인”이라며 “억울함이 없는 세상, 공정한 경기도를 만들라는 도민의 명령을 충실하게 따르겠다”고 말했다.

이어 “문재인 정부가 열고 있는 평화의 시대, 번영하는 나라를 지방정부가 든든하게 뒷받침해야 한다”며 “경기도를 남북 간 교류 협력, 나아가 동북아 평화경제공동체의 중심으로 만들겠다”고 밝혔다.

이 도지사는 도정 운영 방향에 대해 “복지를 확대해 도민들이 골고루 혜택을 누리게 하겠다”며 “부정부패, 예산낭비, 세금탈루를 없애고 도민의 혈세가 도민을 위해 제대로 쓰이게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는 이어 참여와 자치, 분권의 모범을 만들겠다고 약속하며 “경기도는 31개 시·군이 특색 있고 조화롭게 발전하며, 도민이 자긍심을 가지고 도정에 주체적으로 참여하게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이 신임 도지사는 “약속을 지키는 도지사, 경청하고 소통하는 도지사, 강자의 횡포를 누르고 약자를 돕는 도지사가 되겠다”라며 “도민 모두가 주인으로서 스스로 운명을 개척하며 함께 사는 공동체를 같이 만들어가겠다”고 다짐했다.

- 경기도지역신문협의회 공동기사

양평시민의소리  webmaster@ypsori.com

<저작권자 © 양평시민의소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양평시민의소리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2
전체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