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양평시민단체 ‘군정개혁위원회’ 제안부패청산 및 군민소통 위한 군수 직속 기구
정동균 인수위, 최종보고 다음 주로 연기

6일로 예정됐던 정동균 군수 인수위원회의 최종 보고서 작성이 다음 주로 연기된 가운데 양평경제정의실천시민연합이 주축이 돼 발족한

양평시민단체연석회의 소속 위원들이 군정개혁위원회와 관련해 회의를 하고 있다.

가 ‘군정개혁위원회’를 제안했다.

양평경제정의실천시민연합, 양평한살림, 양평녹색당, 전국장애인부모연대양평지회, 양평교육지원네트워크 청포도시, 양평공사노동조합, 은혜재단정상화 비상대책위 등 8개 시민단체는 지난 11일 보도자료를 내고 ▲양평시민단체연석회의(이하 연석회의) 출범과 ▲‘군정개혁위원회’설치 등을 제안했다.

연석회의 측은 ‘부패청산과 부패방지’, ‘군민소통과 참여’가 새로운 군정에 절대적으로 필요한 요소라고 판단해 이 내용이 포함된 ‘군정개혁위원회 설치 및 운영에 관한 명령안’을 만들었다. 이들은 ‘군정개혁위원회’ 설치는 6․13지방선거 과정에서부터 제기된 양평군민들의 절실한 요구이며, 정동균 신임군수도 군정의 핵심과제로 설치를 약속한 사안이라고 주장했다.

이들이 제안한 군정개혁위는 양평군 행정의 투명하고 공정한 집행을 통해 부당한 과거 행정처리를 조사․조정하고, 주민들과 소통을 통해 주권재민과 민주주의 발전에 기여함을 목적으로 한다. ▲양평군이 집행했던 사업 중 타당성 조사가 필요한 사항 ▲주민의 민원 중 공무원의 부당한 처분을 함께 제기한 사항 ▲ 정책, 조례, 예산과 관련해 주민의 의견을 듣거나 주민참여가 필요한 사항 ▲기타 군수가 제안하고 위원회가 필요하다고 판단한 사항 등에 대해 조사 및 판정, 의결권 등을 가진다.

연석회의 측은 “군정개혁위 설치를 인수위원회 보고서에 포함해줄 것을 공식 요청했으나 인수위 측은 ‘인수위가 관여할 사안이 아니다’라고 답변했다”며 “정 신임군수에게 연석회의 대표자들과의 만남을 공식 요청해 답변을 기다리고 있는 상황”이라고 말했다.

이 제안에 대해 인수위 측은 “어떤 형태가 됐든 개혁을 위한 기구의 필요성은 인수위가 공감하지만, 구체적인 형태까지 거론하는 것은 아니라고 생각한다”며 “13일 최종보고서를 완료하고 다음 주 중 군수와 보고회를 가질 예정”이라고 말했다.

황영철 기자  hpd@ypsori.com

<저작권자 © 양평시민의소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영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5
전체보기
  • 양평 2018-07-21 16:09:18

    시민단체는 시민단체로 머물러야 한다. 시민단체가 행정부와 의회의 수장 노릇을 하려고하면 안된다. 군이 행정을 할 때 주민의 의견을 투명하게 반영하고 투명하게 감시할 수 있도록 행정 내부에 시민을 참여하는 방법으로 하는게 맞는 방법이다.
    투표를 통해 선택된 것도 아닌 몇 개 시민단체가 군민의 머리 위에 앉겠다는 말 아닌가.   삭제

    • 양평시민 2018-07-18 00:16:16

      제안 합니다.
      군정개혁 위원회는 또다른 옥상옥을 만 들어질수 있고 또다른 갑질 집단을 탄 생 시킬 수 있읍니다.따라서 제안 하는것은 공무원 갑질 및 근무상태를 감 시할수 있는 공무원 갑 질 및 직무유기를 고발할수있는 기구를 탄생시켜야 합니다..   삭제

      • 김두한 2018-07-17 23:39:40

        양평공사 관피아 척결 왜 안하나요   삭제

        • 심각 2018-07-17 16:45:47

          군정개혁위원회?
          또다른 갑질의 밑거름이 되겠군   삭제

          • 그냥웃지요 2018-07-16 22:59:48

            양평공사노조가 시민단체? 양평경제정의실천연합이란게 있기는 한가요? 적폐가 작폐를 개혁한다니..   삭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