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스포츠
D&D, ‘연타석 홈런 앞세워 카이만스 완파, 통쾌한 설욕전’(일요이스턴)야생카이만스 5-17 D&D(패:김덕규),(승:이경민)

 

D&D가 야생카이만스(이하 카이만스)를 제물삼아 4위권에 진입했다.

D&D는 지난 시즌 웨스턴부 페넌트레이스 1위를 차지하고도 예선전과 결승무대에서 통한의 패배를 안겼던 상대 카이만스에 통쾌한 설욕에 성공했다.

D&D는 10일 양평나루께축제공원 야구장에서 벌어진 ‘2018 물맑은 양평리그’ 일요 이스턴부 8차전에서 장단 15안타로 매 이닝 득점 레이스를 펼친 끝에 카이만스를 17-5, 4회 콜드게임으로 제압했다.

지난해 결승전 선발 맞대결에서 통한의 패배를 당했던 이경민은 4이닝 7피안타 3탈삼진 5실점 완투로 카이만스 공격을 틀어막았다. 타선도 상하위 타선 구분 없이 9타자가 안타, 5타자가 멀티히트의 가공할 공격력을 과시하며 투타에서 완벽한 승리를 합작했다.

D&D는 3타수 3안타 2홈런 4타점의 불방망이를 휘두른 박병훈을 필두로 문종욱-양지철-김종갑-이경민으로 이어진 8~2번타선에서 멀티히트를 날리며 배현성이 3타수 3안타 1홈런 2타점의 나홀로 분전을 펼친 카이만스를 시원하게 무너뜨렸다.

김주현 기자  jhkim@ypsori.com

<저작권자 © 양평시민의소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주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