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헤드라인
“언론사 안아무 대표, 도의원 준다며 1000만원 챙겨”‘롯데마트 인허가 게이트’ 추가 의혹 제기
“안 대표, 레미콘업체 일감 몰아주기에도 관여

롯데마트 건축 인허가 과정에서 안아무 Y언론사 대표가 인허가 편의를 위해 H 전 도의원에게 준다며 1000만원을 챙겼다는 의혹이 추가로 제기됐다. 또한 안 대표는 지역의 한 레미콘업체에게 일감을 몰아주는 것에도 관여했다는 의혹도 받고 있다.

본지가 지난달 30일, 이달 4일자에 연속 보도한 롯데마트 인허가 사태가 지역에 커다란 파장을 던진 가운데 H 전 도의원이 연루된 추가 의혹이 제기됐다.

본지가 지난 4일 홈페이지에 게재한 H 전 도의원의 지방선거 출마 기사에 ‘공흥리’라는 닉네임을 사용한 누리꾼이 ‘후보자님, 2014년 선거 당시 안씨로부터 선거자금 일천만원 받으셨지요. 후보님께 전달한다고 안씨가 요청하고, 그 돈 안씨에게 전달한 사람, 옆에서 본 사람 다 있습니다. 무슨 명목으로 왜, 어떻게 받으셨는지 밝혀 주시길 바랍니다’라는 댓글을 달았다.

본지가 롯데마트 건축주 측에 확인한 결과 이는 사실이라고 주장했다. 건축주 관계자는 지난 8일 “당시 안씨가 이런 요구를 했는데 건축주가 돈이 없다고 하자, 롯데마트 관계자에게 요구해 돈을 받아간 것으로 안다. 이 돈이 H 전 도의원에게 전달됐는지는 알 수 없다”고 주장했다.

이 관계자는 “2012~2014년 안씨는 전‧현직 공직자에게 돈을 줘야 한다며 수차례 금품을 요구했었는데, 그 돈이 전달됐는지는 경찰에서 밝힐 것”이라고도 했다.

이 댓글에 대해 H 전 도의원은 지난 7일 후보자 비방이라며 경찰에 고발했다. H 전 도의원은 “어이없는 소식을 듣고 안 대표와 직접 통화도 했다. 2014년은 물론이고 롯데와 관련해 어떤 내용의 청탁도 받은 바 없다. 안 대표에게 이런 사실을 따져 물었지만 그는 ‘네, 그런 일 없었죠, 모른다고 하세요’라고만 답했고, 롯데에게 돈을 받았는지에 대해서는 끝내 밝히지 않았다”고 말했다.

롯데마트 건축주 측은 이외에도 안 대표가 공사 과정에도 관여했다고 주장했다. 건축주 측에 따르면 건축 공사 당시 안 대표가 지역의 한 레미콘 업체에 일감을 몰아주라고 요구해 이를 수용했다. 건축주 관계자는 “당시 안 대표가 이 일을 대가로 레미콘 업체로부터 2000만원 가량의 금품을 받았다고 말했다”고 밝혔다. 하지만 레미콘 업체 측은 이를 전면 부인했다. 이 업체 관계자는 본지와 통화에서 “그만한 물량을 감당할 수 있는 지역 업체는 우리밖에 없었고, 정상적인 계약을 한 것일 뿐”이라고 말했다.

롯데마트 건축주 관계자는 “안 대표는 늘 자신이 인허가를 해주는 사람은 아니지만, 그 기간을 최대한 늦추거나 당길 수 있는 힘은 있다고 말했고, 이는 지역에서도 인정을 하는 분위기여서 어쩔 수 없었다”고 고백했다. 그는 이어서 “안 대표를 고소했더니, 그는 당시 돈을 건넸던 롯데 관계자에게 ‘서로 없던 일로 묻어버리자’는 회유 및 협박성 전화를 수차례 했던 것으로 안다”며 “너무나 악질적인 안 대표의 행각에 치가 떨린다”고 했다.

이 내용에 대한 안 대표의 입장을 듣고자 전화와 문자 메시지를 보냈으나 끝내 연락이 닿지 않았다.

황영철 기자  hpd@ypsori.com

<저작권자 © 양평시민의소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영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4
전체보기
  • 양평인 2018-05-26 17:47:57

    그렇게 양아치짓하더니 결국 그꼴이났구나
    폐간안하고 뭘꾸물거리냐 사이비신문아   삭제

    • 공무원 2018-05-17 19:43:30

      어째 공무원이 안낀곳이 없더냐...은혜재단도 그렇고 몽양도 그렇고...위탁사업에서도 조금씩 잡음이 들리던데... 일잘하는 동료들에게 진짜 할 짓이 아니다.   삭제

      • 토착비리 2018-05-16 04:40:34

        정치인,언론인,퇴직공무원, 공직자 등등이 연루된사건이라니?
        속속들이 파헤쳐서 양평토착비리 발본색원해야 서민이 살겠다
        썩었도 한참썩은 양평의 분냄새가 진동한다,
        확바뀌어야 입소문으로만 떠돌던 양평지역에 토착비리 적폐청산되는데
        수사검찰은 신속히 수사해서 공개야 민심이 안정될것이다   삭제

        • 양편군민 2018-05-16 04:31:41

          양평시민의 소리는 양평공무원들의 갑질행태를 다른 지방 자치단체와 비교해서 연재해주시길 바랍니다.
          자기들의 공무원특권은 다 누리면 서 점심 시간 양평군민들의 60%이상이 시골노인들인 민원인들을 문적 박대하는 곳은 양평밖에 없읍니다.
          그런것이 단체장이 공무원 출신이라는데 전적으로 공감 합니다.
          앞으로 민원인이라고 하지 말고 농협처럼 고객이라고 하세요.   삭제

          • 재미잇다 2018-05-15 14:41:55

            양평시민의소리에 박수를 보냅니다
            이게 언론의 사명입니다.
            과거 양평시민의 소리에서 연재하디시피한 양평군청돈 먹는 하마 A과장스토리
            결국 떠들다 말았지만 그스토리까지 썩을대로 썩은 양평 공무원 갑질을 파헤쳐야합니다. 지금 군민은 개나 돼지급하고 똑같아요.
            서울 강남구청 중량구청 다 다녀도 점심시간에 부서별로 두명씩 교대 식사하는거보구 양평 군청 공무원들이 얼마나 갑질을 해왔는지 마음이 무거웠읍니다.
            공무원 출신 군수때문인지 속아서 살았다는 느낌입니다.
            점심시간에 문걸고 커튼치는곳은양평뿐   삭제

            • 안대표 2018-05-15 14:11:50

              이번엔 구속시켜서 콩밥 먹게해라   삭제

              • 경양평인 2018-05-15 07:06:58

                글솜씨 속이 다 시원턴데 컬럼 잘쓰시는 안병욱 그분은 아니실테죠?   삭제

                • 홍의원 2018-05-14 22:03:08

                  홍의원 말과 행동이 일치한다.
                  일 잘하고 민원처리 일등 도의원.
                  돈도 안드셨는데 다른곳에서 먹고 똥바가지 쓸번했네요.내일 기자회견해서 다 혀서 골로보내요.
                  홍의원은 능히 해낼수 있고 싸움도 잘 하고
                  일도 잘 하는 그런정치인 꼭 한표던저 당선시킬수
                  있도록 일 잘하는 정치인이 필요합니다.   삭제

                  • 양평인 2018-05-14 07:43:25

                    윗분의 내용이나 지금까지 롯데마트 기사를 보면 건축주나 건설사는 일체
                    문제가 없는것처럼 비춰지는데요.~~
                    그렇다면 아무 문제가 없는데 건축주는 왜 비정상적으로 금전 거래를
                    왜 했다는지 정말 도무지 이해가 되지 않읍니다.   삭제

                    • YTN 2018-05-13 10:02:59

                      ypn 안**대표.
                      양평은 당신의 존재가 지워지길 바랍니다.
                      일진레미콘대표 솔직해집시다.
                      일진밖에 물량을 감당할수 없다는것은 웃기는 예기죠
                      양평레미콘 3사가 공동분배하면 공급이 넘칠텐데
                      아직도 안**이 겁나나요 약점 잡힌거있나요.
                      롯데건설 협력없체 등록도 않된 일진이 전체물량을어떻게 독점 할수 있었는지.
                      건설사가 들어줄수 밖에없는 위치에서 압력이 있었겠죠.
                      안**은 대가를 챙겼을테고.
                      .. 일개 지역언론사 대표가 이런짓을 할땐
                      뒤에 누가 있을까요.
                      건설사가 거절할수 없는 그누가..
                      안**과 연관되신분들 살펴다니세요.   삭제

                      14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전체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