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
양평 선출직 재산, 윤광신 24억원 최다김선교 4억1552만원으로 늘어

양평군 선출직 공직자들의 재산이 공개됐다. 2017년 기준 윤광신 도의원이 23억9351만원으로 최다 기록을 계속 유지하고 있는 가운데 김선교 군수는 취임 초기인 2008년 1억7101만원에서 4억1552만원으로 10년 새 2억4451만원이 증가했다.

지난달 공직자윤리위원회와 경기도는 선출직인 국회의원, 군수, 도‧군의원 재산을 공개했다.

송요찬 의원이 10억4018만원을 신고해 군의원 중 최다 자산가로 등록했고, 김승남 도의원은 여전히 마이너스를 기록 중이다. 송요찬 의원이 전년 대비 1억1723만원 증가로 가장 많은 재산을 불렸고, 윤광신 도의원은 –2억5351만원으로 가장 많이 줄었다. 

자세한 내용은 경기도청 홈페이지 경기도보 3월30일자(http://www.gg.go.kr/info_comm-admin_info-dobo-view/2)를 참조하면 된다.

 

황영철 기자  hpd@ypsori.com

<저작권자 © 양평시민의소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영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