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읍·면 마을공동제안 콘테스트… 개군면 내리·향리·상자포리 대상

양평군은 지난 6일 양평쉬자파크 내 산림교육센터에서 행복공동체 지역만들기 활성화를 위한 읍·면 마을공동제안 공모사업 콘테스트를 개최했다.

마을공동제안 공모사업에 참여하기 위해서는 2개 마을 이상이 연계해 사업을 제안해야 하며, 행복공동체 지역만들기 우수마을이 1개 이상 포함돼야 한다. 사업계획과 현장 평가를 통해 5개 사업을 먼저 선정한 후 콘테스트에서 사업의 순위를 결정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이번 콘테스트는 17개 마을 100여명의 주민들이 참관한 가운데 마을환경을 이용한 생활공동체, 특산물 가치를 이용한 경제공동체, 역사문화를 활용한 문화공동체 등 다양한 주제의 사업이 발표됐다. 그 결과 개군면(내리, 향리, 상자포리)이 대상을 수상해 1억원의 사업비를 지원받게 됐다. 양평읍(백안1리, 백안2리, 백안4리) 최우수상, 지평면(곡수1리, 곡수2리) 우수상, 양서면(목왕1리, 목왕2리, 목왕3리)과 용문면(금왕1리, 금왕2리, 마룡리)은 장려상을 수상했다. 최우수상 8000만원, 우수상 6000만원, 장려상 3000만원의 사업비가 각각 지원된다.

성영숙 기자  sys@ypsori.com

<저작권자 © 양평시민의소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성영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