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
강병국 무소속 출마?… “선거판 뒤집어 질 것”‘무소속 연대’… 새로운 가능성 대두
동부지역‧민주당 지지자 합세 변수

강병국 자유한국당 군수후보가 공천심사에서 탈락되자 강 후보 지지자는 물론 일부 민주당 지지자들이 무소속 출마를 강력히 요구하고 있다. 중앙당에 이의신청을 한 강 후보도 숙고에 들어간 것으로 전해져 이후 그의 행보에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사실 강 후보의 공천 탈락은 예견된 수순이었다. 김선교 군수와 강 후보 사이는 건너기 힘든 악연이 있기 때문이다. 지난 2007년 양평군수 재선거 당시 투표를 며칠 앞두고 당시 한나라당 강 후보에 대한 유언비어가 광범위하게 유포됐다. 그리고 선거 결과는 예상을 뒤엎고 무소속 후보였던 김 군수가 승리했다. 당시 이 사건은 큰 이슈가 됐고, 이후 두 사람의 관계는 전혀 회복되지 못했다.

지역 정가는 이번 사태로 강 후보가 무소속으로 출마한다면 지방선거 판도가 크게 요동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한 주민은 “자유한국당 최종후보로 한명현씨가 결정될 경우, 동부지역은 지평면 출신 강병국 후보로 단결될 가능성이 커진다. 또한 양평 민주당에 실망감을 느끼고 있는 민주당 지지자들도 대거 강 후보 지지로 돌아설 수도 있다”고 전망했다. 이 주민은 “강 후보가 이학표, 김주남, 김주식 등 무소속 후보들과 연대전선을 형성하면 이번 선거에서 강력한 세력으로 부상할 수도 있을 것”이라고 진단했다.

일각에서는 강 후보가 무소속으로 나서면 더불어민주당 정동균 군수후보의 당선 가능성이 커질 것으로 전망했다. 한 민주당원은 “강 후보의 무소속 출마는 결국 자유한국당 표의 분산을 의미한다. 최근 분위기가 좋은 민주당으로서는 최고의 호재가 생기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자유한국당에서는 강 후보가 무소속으로 쉽게 나설 수 없을 것이라면서도 이번 공천 결과는 김 군수의 ‘무리수’라고 비판했다. 한 자유한국당원은 “양평에서 무소속 출마는 가능성이 낮다. 당내 가장 경쟁력 있는 후보를 별다른 이유 없이 컷오프시킨 것은 비판받을 일”이라고 말했다.

황영철 기자  hpd@ypsori.com

<저작권자 © 양평시민의소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영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25
전체보기
  • jln 2018-04-24 23:22:36

    무소속 강병국1표
    무소속 강병국 승   삭제

    • jln 2018-04-24 23:20:54

      맞는말씀~~~   삭제

      • 민주당 2018-04-18 00:02:35

        정말 감사합니다. 무소속으로 제발~~나와주세요.   삭제

        • 무소속 2018-04-17 23:12:49

          때와시간이 지났다봅니다
          무소속은 아무나하나?
          보통배짱으로 하겠나요
          지금양평 정치판에서는 높이 평가할
          대상이다   삭제

          • 무소속 강병국 추천 2018-04-16 19:50:01

            강병국후보님이면 뭔들~~~~~
            후보님처럼 능력있는 분이 나서서
            양평의 변화를 이끌어내야합니다
            반드시 출마해야만합니다   삭제

            • 밈내세요 강병국님 2018-04-16 06:41:32

              힘내세요 강후보님..
              착하신분 ㅠㅠ 너무 속상합니다ㅠㅠ
              왜 양평의 정치는 한강물처럼 관리가 안될까요?
              못된 정치인. 기회주의자. 아주 꼴도 보기 싫은 인간들.
              .......

              화이팅 강병국님!   삭제

              • 공자의 말 2018-04-16 03:58:25

                자공이 스승에게 좋은 사람과 나쁜 사람에 대해 질문을 한다.
                “마을 사람들이 모두 어떤 사람을 좋아한다면 그 사람은 좋은 사람입니까?”
                “아직 속단해서는 안 된다.”
                “그렇다면 마을 사람들이 모두 미워하면 그 사람은 나쁜 사람입니까?”
                “아직 속단해서는 안 된다.”
                공자는 그리고나서 좋은 사람에 대해 분명한 답을 제시한다.

                “향인지선자 호지(鄕人之善者 好之) 기불선자 오지(其不善者 惡之) /
                마을 사람들 중 선한 사람들은 좋아하고, 선하지 못한 사람들은 미워하는 사람.” -바로 그가 좋은 사람이고 선한 사람이다.   삭제

                • 공무원공화국이제그만 2018-04-15 21:23:00

                  김군수의 복심인지심복인지를 해야 군수가 될수있는 양평군. 컷오프 될사람은 따로있지않나. 내평생 보수였지만 더이상은 못봐주겟다. 이럴바엔 민주당밀란다   삭제

                  • 무조건연대 2018-04-15 18:38:00

                    무조건 무소속으로 튀어야지요.
                    무서울게 뭐가 있나요.
                    현재 무소속 평좋고 지지자분들이
                    차라리 무소속이 인물이라고 평가하고 있네요
                    아무나 나설수없는판에 뛰어드는용기
                    경북 양평군이라는데도...
                    이번기회에 양평을 혁신시켜야 됩니다
                    이번에는 당색을떠나 인물로 갈겁니다
                    용기내십시요. 무소속연대도 방안입니다   삭제

                    • 공ㅈ무원 단체장금지 2018-04-15 17:57:25

                      공무원 출신들 시장 군수해서 잘된 지자체 없다..
                      둘다 사퇴해라...지난번을 봐도 마찬가지~~~

                      선택은 우리후보 강병국~~~~~
                      국회의원도 병국병국 정병국
                      배신자를 기억 합시다~~~~~무능한 전직군수   삭제

                      25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전체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