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스포츠
안하느니만 못한 대회…“양평 다신 오고 싶지 않아”양평군수배 겸 제36회 경기도신인복싱선수권 대회

난방 안 되는 영하12도 체육관에서 대회 강행

경기도복싱협회와 군체육회, 서로 책임 떠넘기기

 

지난 26~28일 개군중학교 체육관에서 경기도신인복싱선수권 대회가 열렸다.

지난달 26~28일 개군중학교 체육관에서 열린 경기도신인복싱선수권 대회가 상식 밖의 대회운영으로 참가선수와 코치, 학부모들의 분노를 샀다.

경기도복싱협회가 주최하는 경기도신인복싱선수권대회는 도내 선수들의 복싱 입문과정으로 신인 엘리트 선수육성 발굴 활성화 및 저변확대에 기여하기 위한 대회다. 올해는 경기도체육대회 개최지 양평에서 ‘제1회 양평군수배 복싱대회’ 겸 ‘제36회 경기도신인복싱선수권대회’ 및 ‘제47회 전국소년체육대회’ 1차 선발전으로 치러졌다.

이번 대회는 경기도복싱협회가 사전답사를 통해 개군중학교 체육관을 경기장으로 선정하고 대회를 준비했다. 개군중 체육관은 난방시설이 안 돼 있어 한파주의보가 기승을 부리던 대회기간 내내 체육관 내부 온도는 영하 12~15도였다. 천장이 높고 체육관이 넓어 온열기로난방을 하기는 무리였다. 28일 대회 개회식에 앞서 체육관으로 들어가니 냉동고에 들어간 것처럼 추웠다. 경기장 안에는 난로가 세 대 있었는데 그나마도 한 대는 단상 위의 귀빈을 위해 쓰였고 선수들을 위한 난로는 두 대뿐이었다.

대기하는 선수들이 추위 속에서 담요를 덮고 경기를 지켜보고 있다.

선수를 데리고 온 코치와 학부모들이 불만을 토로하고 있었다. 한 코치는 “20년 동안 여러 대회를 나가봤지만 이렇게 열악한 환경은 본 적이 없다”며 “영하 12도에서 어떻게 경기를 하라는 거냐 여기서 경기하다간 선수들 부상당한다”고 말했다. 또 다른 코치는 “몸무게 측정을 하기 위해 새벽 6시부터 체육관에 왔는데 추워도 너무 춥다”며 “이런 대회는 안하느니만 못하다. 경기도체육대회도 이런 식으로 치를 거냐"며 화를 냈다. 선수들도 “계속 몸을 움직이고 있지만 너무 춥다. 이런 날은 상대 펀치가 더 아프게 느껴진다”고 말했다.

추위뿐 아니라 150명이 넘는 선수와 관계자들이 있는데도 의자는 30여 개에 불과해 경기가 진행되는 동안 대부분의 사람들이 서 있어야 했다. 또 타임벨도 없어 진행자가 라운드 종료 시 마다 바닥을 치는 것으로 대신했다.

경기를 끝낸 선수가 추위 속에서 하얀 입김을 내뿜으며 펀결을 기다리고 있다.

대회 시작 30분 후 도착한 윤광신 도의회 의원은 “경기장이 너무 추워 놀랐다”며 “준비가 미흡해 죄송하다”고 사과했다. 윤 의원의 항의에 군은 뒤늦게 난로 2대를 더 준비했다.

군체육회는 이 대회에 1200만원을 지원했다. 군체육회 관계자는 “경기도복싱협회에 지원금을 지급하고 대회 운영을 맡겼는데 대회 준비가 제대로 된 것 같지 않다”고 말했다.

경기도복싱협회 사무국장은 “난로 정도는 양평군에서 준비를 해야 하는 것이 아니냐”며 서로 책임을 떠넘겼다. 이어 사무국장은 기자에게 “복싱을 해봤냐”며 “이렇게 추워도 링 위에 올라가 경기하다보면 열이 나니까 이 정도 추위는 경기하는데 아무런 문제없다”고 말했다.

한 코치는 “복싱이 아무리 인기 없는 사양 종목이지만 해도 너무 한다. 처음 양평에 왔는데 다시는 오고 싶지 않다”며 “어려운 환경에서 운동하는 선수들도 있는데 선수들에 대한 배려가 없는 대회를 오게 해서 미안할 정도”라며 씁쓸해했다.

김주현 기자  jhkim@ypsori.com

<저작권자 © 양평시민의소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주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6
전체보기
  • 양평사람 2018-02-03 11:43:07

    협회에서 잘못한 일 때문에 군이 욕을 먹는게 안타깝네요;;
    주관하는 협회도 문제지만 주최하는 체육회에서도 좀 더 꼼꼼하게
    점검을 했더라면 좋았겠어요   삭제

    • 시민 2018-02-03 05:14:51

      모든걸 떠나서 철저히 준비하지 못한건
      복싱협회나 체육회~ 양평을 찾아주신 분들과 선수단
      모두에게 질타 받아 마땅하다
      도체전을 앞둔 상황에서 사전에 점검 또 점검을 해서
      앞으로는 이런일이 발생하지않도록 철저히준비하시길~~
      그리고 시민의 소리
      부족한점을 지적해서 기사를 쓰는거는 좋지만
      어느 특정 단체나 개인을 터무니없이 비방하고
      확인되지않는 글을쓴다
      당신은 몇자 쓰고 마는거지만 그로인해 정신적 사회적으로
      받는 고통 생각해본적 있는지~~
      각성하면 좋겠읍니다
      제발~~   삭제

      • 최용준 2018-02-02 14:52:04

        현재 경기도복싱협회의 독단적이고 무지함이 보입니다. 이런한마디가 협회에는 아무쓸모없는 이야기로 보이겠지만 아이들을 위한다면 적어도 진정성있는 진행을 하여야하며 지원비는 받아서 어떻게 지출했는지 밝혀야하고 협회에서는 아이들을 사랑의매라고 다스린 지도자에게 자격정지3년을주어 복싱계를 떠나보내면서 협회에서 아이들이 추위속에서 떨면서 경기를 치룬다. 참 이해가안가네요. 앞으로도 많은 시합이 있는데 참 기대되네여. 경기도복싱협회는 누구를위해 존재하는 단체인가요? 몇사람을 위한 협회로 만들고 있나봅니다.   삭제

        • 김경아 2018-02-02 14:35:56

          이번 양평경기에 참석한 학생의 학부모입니다 이번경기에 환경이 넘 열악하여 실망스러웠습니다   삭제

          • ? 2018-02-02 13:54:13

            경기도 복싱협회는 지원비를 사적인 용도로 썼다고 물의를 빚었었는데 아직도 그런건가?   삭제

            • ? 2018-02-01 20:54:11

              도체전을 앞두고 완벽한 준비도
              현찮은데 미흡한준비에 타지역분들이
              다시는 오고싶지않을 정도라면...   삭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