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경기남부경찰청, 양평지역 특별형사활동여름 휴가철 선제적·예방적 범죄 분위기 억제

경기남부지방경찰청은 3일 여름 휴가철을 맞아 양평지역에서 선제적 범죄 예방활동에 나섰다.

경기남부청은 이날 특별형사1기동대 소속 경력 30여명을 양평지역에 투입해 오후 11시까지 인구이동 및 치안 수요가 많은 물맑은양평시장과 양평·용문역 주변 등 범죄취약지역에서 형사활동을 펼친다.

특히 여성과 청소년 상대 범죄를 사전에 차단하고 주택가 방범활동도 병행한다.

경기남부청은 지난해 2월 1개 기동대 총 108명으로 출범한 특별형사기동대를 올해 3월부터 2개 기동대 216명으로 두 배 늘렸다. 경찰은 특별형사대의 선제적·예방적 형사활동을 통해 범죄분위기를 억제함으로써 지역치안 안정에 효과를 거둔 것으로 평가하고 있다. 

용은성 기자  yes@ypsori.com

<저작권자 © 양평시민의소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용은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